2019.10.15 (화)

  • 맑음동두천 8.1℃
  • 흐림강릉 11.8℃
  • 맑음서울 9.5℃
  • 맑음대전 9.8℃
  • 구름조금대구 15.8℃
  • 흐림울산 16.3℃
  • 맑음광주 11.3℃
  • 맑음부산 17.0℃
  • 맑음고창 9.5℃
  • 구름조금제주 16.7℃
  • 맑음강화 7.8℃
  • 맑음보은 7.1℃
  • 맑음금산 7.2℃
  • 맑음강진군 13.3℃
  • 흐림경주시 15.8℃
  • 구름조금거제 15.0℃
기상청 제공

뉴스섹션

전체기사 보기

SKKU ‘학생 성공시대’를 열다

국내 대학 최초 「학생 성공」 전략 80여개 국·공립·사립대학 교직원 등 200여명 참석 대학혁신 전략 모색

모교 성균관대가 명실상부한 학생성공시대를 활짝 열었다. 학생성공이란 교육과 연구·산학협력 생태계가 유기적으로 연계된 만족스런 학습생태계에서 가치 있는 학생성과를 달성하고 미래사회가 바라는 글로벌 창의인재로 성장하는 걸 의미한다. 그런 개념을 정립하고 추구해나가는 학생성공센터가 올 들어 지난 3월 문을 연데 이어 8월에는 센터의 성공모델을 알리는 포럼까지 열어 대내외 참석자들로부터 관심과 호평을 얻어냈다. 올해가 바야흐로 학생성공의 원년인 셈이다. 지난 8월 27일 개최된 ‘2019 학생성공포럼: SKKU, 학생성공시대를 열다’는 80여개 국·공립과 사립대학 및 전문대학의 교수와 직원, 한국교육학회 회원, 성균관대 교직원과 학생 등 2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성황리에 진행됐다. 신동렬 총장은 축사를 통해 “이번 포럼을 통해 교내·외 커뮤니티의 학생성공 캠퍼스 문화 확산 및 지속 가능한 학생성공의 방향과 전략을 논의하는 장을 마련하게 된 것을 축하한다”고 환영사를 전했다. 이어 “Learn how to learn”이 핵심이 되는 대학 사회가 도래할 것이며, 인공지능(Artificial Intelligence)이 학생성공시대의 중요한 틀이 될 것이라고 강조했







[졸업생_INTERVIEW] 엊그제 입학한 것 같은데...사회인 첫 발 성대동창회보(이하 회보)_ 먼저 졸업을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 소감을 부탁합니다. 조현수(13 경제)_ 아직도 대학교를 졸업했다는 사실이 믿겨지지 않습니다. 마치 다시 학교 가야할 준비를 해야만 할 것 같은 기분입니다. 대학교 1학년 때 ‘언제 군대 다녀오고 필수학점 다 이수해서 졸업하나’ 싶었는데 의외로 시간이 금방 갔네요. 이휘라(15 기계공학부)_ 저는 4년 동안 많은 추억을 쌓았던 것 같습니다. 어려웠지만 즐겁게 공부를 했던 전공수업부터, 선후배들과 함께한 다양한학교생활 등이 주마등처럼 스쳐가네요. 지금의 저를 있게 해준 성균관대학교 재학 시절이 정말 행복했습니다. 회보_ 모교 캠퍼스에서 특별한 추억 또는 일화가 있다면? 조현수_ 돌이켜보면 4학년 당시 1년 동안 경제학과 학생회 정책국장으로서 시간 보냈던 시간이 가장 추억에 많이 남습니다. 사실 1학년, 2학년 때 사회성이 좋지 못해 단체 활동을 하거나 어떠한 조직에 속해 있을 일이 별로 없었거든요. 3학년 2학기 때 당시 학과장님이셨던 이진형 교수님의 “의료경제학” 수업을 들으면서 교수님의 권유로 2명의 학우와 용기내서 경제학과 학생회 선거도 치를 수 있었습니다. 학생회 덕분에 같은 경제학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