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1.20 (일)

  • 구름조금동두천 14.3℃
  • 구름많음강릉 16.7℃
  • 맑음서울 15.8℃
  • 흐림대전 16.0℃
  • 구름조금대구 14.3℃
  • 구름많음울산 17.3℃
  • 흐림광주 15.5℃
  • 흐림부산 17.3℃
  • 흐림고창 14.8℃
  • 제주 15.7℃
  • 구름조금강화 15.0℃
  • 구름많음보은 14.5℃
  • 구름많음금산 13.2℃
  • 흐림강진군 14.9℃
  • 구름많음경주시 14.6℃
  • 흐림거제 16.5℃
기상청 제공

NEWS

노벨상 로드맵 희망을 품다

제1회 성균 노벨 클래스 포럼
스벤 리딘 노벨화학상 심사위원
올로프 아멜린 노벨박물관 전 관장
노벨상 선정과정부터 도전사 강연

 

제1회 ‘성균 노벨 클래스 포럼(SKKU Nobel Class Forum)’이 지난 5월 29일(수) 오후 3시 30분부터 오후 6시까지 성균관대학교 자연과학캠퍼스 삼성학술정보관 오디토리움에서 개최됐다.
모교 공과대학과 에너지프론티어 연구소가 주관하여 세계적으로 권위 있는 노벨 클래스 석학들을 초청한 이날 포럼에는 신동렬 총장을 비롯해 스벤 리딘(노벨화학상 심사위원), 올로프 아멜린(노벨박물관 전 관장), 송성진 자과캠 부총장, 이준영 공대학장, 정규혁 일반대학원장, 이상구 자연과학대학장, 박남규·김재윤·이동엽 화학공·고분자공학부 교수, 신현정 에너지과학과 교수, 정현석 신소재공학부 교수, 이기라 의학과 교수, 학부 및 대학원 재학생 등 총 250명이 참석했다.

 

신동렬 총장은 “바쁘신 가운데에도 자리를 빛내러 와주신 스벤 리딘 노벨화학상 심사위원님과 올로프 아멜린 노벨박물관 전 관장님께 감사드린다”고 밝힌 후, “공과대학과 박남규 교수가 주관해 열린 이번 노벨 클래스 포럼이 우리 대학의 노벨상 수상자를 배출하는데 초석이 될 거라 믿어 의심치 않는다. 또한 오늘 참석한 학부생 및 대학원생들도 잠재적 노벨상 수상자라는 것을 잊지 말고, 꿈을 키워나가길 바란다”고 환영사를 전했다.

 

 

첫 번째 연사로 나선 스벤 리딘 심사위원은 <노벨상 수상을 위한 step-by-step 가이드>라는 주제로 노벨상의 기준과 요건, 선정 과정 등은 물론 최근의 트렌드 변화까지 자세하게 설명했다.
두 번째 연사로 나선 올로프 아멜린 관장은 <영광과 실패! 노벨상을 향한 험난한 여정>을 주제로 강연했다. 그는 노벨상 수상자들이 얼마나 많은 실패를 거듭한 후 성공했는지를 설명하고 과학분야의 성공은 새로운 것에 대한 과감한 도전에서 출발한다는 점을 역설했다.

이어진 토론에서는 노벨상과 관련한 학생들의 질문 공세가 이어져 열기를 증명했다.

 

지난 4월 총동창회의 <성균노벨상 후보 후원상>을 받은 박남규 교수는 노벨 포럼을 개최한 목적을 설명한 후, 추후 지속적으로 모교에서 노벨 포럼을 개최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이번 ‘The 1st SKKU Nobel Class Forum’은 모교가 글로벌 top 대학으로 가는 여정에 노벨상 수상자 배출이 얼마나 중요한지를 다시 한 번 확인하는 계기로 평가됐다.





LIFE

더보기